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복지부
코로나19 막을 의료인 모집합니다!대구 지역서 검체 채취 의료인 등 모집…각종 손실 보상 등 경제적 보상 적용
서울대병원 감염격리병동 의료진이 음압병동에 들어가기 위해 레벨D 방호복을 착용하는 모습.

[의학신문·일간보사=안치영 기자] 정부가 대구 지역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봉사할 의료인을 모집한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24일부터 대구 지역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조기 진단 및 치료에 봉사할 의료인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대구 지역의 코로나19 선별검사 대상자를 기존의 신천지 집회 참가자, 접촉자 등 고위험군 외에 일상적인 감기 증상자까지 확대하여 지역사회 감염을 최대한 예방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 중이다.

 이를 위해 정부는 우선 검체 채취에 필요한 의료인 등을 모집한다.

 현재 검체 채취를 담당하고 있는 임시 선별진료센터에서 각 유닛 운영은 의사 1인, 검체채취인력 3인(간호사, 간호조무사, 임상병리사 등), 행정인력 1인, 방역(소독)인력 1인 등 6명 단위 팀제로 운영되고 있다.

 이에 따라 정부는 신청 시 팀으로 지원하는 것이 좋으나 개별 지원도 가능하다는 입장이다.

 대구 지역의 코로나19 선별검사에 참여한 의료인등에 대해서는 경제적인 보상과 더불어, 지역사회를 위한 헌신을 치하하는 방안도 강구할 예정이다.

 구체적인 경제적인 보상은 의료기관 운영중단에 따른 손실, 의료활동에 필요한 각종 비용 등이다.

 참여하고자 하는 의료인 등은 이름, 직종(ex: 의사, 간호사 등), 전공과목(ex: 내과, 소아과 등), 소속기관/과 및 주소, 전화번호(사무실 및 휴대전화 모두 표기), 근무가능 기간 등을 작성하여 전자우편(이메일 : kymrs1031@korea.kr)으로 보내면 된다.

안치영 기자  synsizer@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무념 2020-02-24 22:24:44

    코로나에 걸리면 완치되던지, 사망하던지 할 것인데
    오늘 집계를 보면 완치자 22명에 사망 8명이다.
    결론이 난 환자기준으로 보면 완치율이 22/30 = 73.3%이고, 치사율은 8/30= 26.7%로 나온다.
    중국의 예를 보면 약11%의 치사율이 나온다.(집에서 사망한 수를 빼고 그렇다)
    그런데, 전문가란 넘들이 한결같이 치사율2%라고 한다.
    결론나지 않은 "진행 중 환자"를 모집단에 모두 포함하는 오류를 범하고 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