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SK바이오팜 ‘세노바메이트’, 신약개발상 대상 선정전 과정 독자개발 혁신신약, 美 FDA 승인부터 기술수출 계약까지

[의학신문·일간보사=김민지 기자]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사장 김동연)은 제21회 대한민국신약개발상 “신약개발부문 대상”으로 SK바이오팜(사장 조정우) 뇌전증 치료제 ‘세노바메이트’를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신약조합은 세노바메이트는 국내 기업이 기술수출 없이 신약 후보물질 발굴부터 글로벌 임상, 미국 FDA 허가까지 전 과정을 독자 개발한 국내 최초의 신약이라는 데에 큰 의의가 있다고 전했다.

뇌전증 치료제 세노바메이트(미국 제품명:엑스코프리, XCOPRI)는 SK바이오팜이 2001년부터 개발해 온 국산 신약으로 지난 해 11월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았으며, 오는 2분기 미국 시장 출시를 앞두고 있다. 

지난 14일에는 세노바메이트의 유럽 내 상업화를 위해 스위스 아벨 테라퓨틱스와 5억 3,000만 달러(약 6,000억 원) 규모의 기술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SK바이오팜은 이번 계약으로 반환조건 없는 계약금 1억 달러를 받고 향후 시판 허가 등 목표 달성 시 4억 3,000만 달러, 판매가 시작되면 매출 규모에 따른 로열티를 받기로 했으며, 아벨의 신주 상당량을 인수할 수 있는 권리도 확보해 향후 기업가치 제고에 따른 추가적인 수익 창출도 가능해졌다.

이 밖에도 SK바이오팜이 기술 수출한 수면 장애 신약인 ‘솔리암페톨(제품명:수노시)’은 국내에서 개발한 중추신경계 신약 최초로 FDA 승인을 받았으며 파트너사인 재즈 파마슈티컬스를 통해 미국 내 출시하는 등 끊임없는 투자를 통해 혁신신약 연구개발에 성과를 내고 있다.

한편, 올해 21회를 맞는 대한민국신약개발상은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 국내 제약·바이오헬스산업의 발전과 신약 연구개발 의욕 고취를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보건복지부, 산업통상자원부 후원으로 1999년 4월 제정했다.


 

김민지 기자  m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