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뷰노, 신축 용인세브란스와 AI 음성 인식 솔루션 계약‘뷰노메드 딥 에이에스알’ 실시간 의료 영상 판독문 작성 및 수정 가능, 운영 시간·비용 단축 기대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의료 인공지능(AI) 솔루션 개발 기업 주식회사 뷰노(대표 이예하)는 오는 3월 1일 신축 예정인 용인세브란스병원(원장 최동훈)과 원내 인공지능 기반 의료 음성인식 솔루션인 ‘뷰노메드 딥 에이에스알(VUNO Med-Deep ASR)’ 도입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용인세브란스병원은 신축과 동시에 의료 업무 효율화 및 의료행정 디지털화를 신속하게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뷰노메드 딥에이에스알은 영상의학·핵의학·임상병리 분야 판독, 수술 및 입원기록지 작성 등 다양한 의료 문서 작성 과정에 자동음성인식(Automatic Speech Recognition, 이하 ASR) 기술을 도입해, 실시간으로 작성과 수정이 가능한 인공지능 기반 의료 음성 인식 소프트웨어다.

뷰노메드 딥에이에스알은 수천 시간에 달하는 국내 의료 영상 판독 데이터 수만 건을 학습해, 다양한 검사기법에서 혼재돼 사용되는 국영문 의학용어를 빠르게 처리하는 등 국내 임상 환경에 최적화된 것이 특징이다. 해당 솔루션에 적용된 인공지능 기술은 세계적으로 저명한 음성 및 신호처리 분야 학회인 국제음향음성신호처리학회(ICASSP) 학회지에도 소개됐다. 

관련 논문에 따르면 해당 모델은 인공지능이 보유한 데이터를 변환해 신규 데이터로서 학습케 하는 ‘데이터 증강 기법’이 적용돼, 고유한 언어와 개별 음성 특징을 새로운 데이터로 변환할 수 있어 적은 데이터셋으로도 광범위한 학습데이터를 구축한다.

뷰노메드 딥에이에스알은 판독 결과뿐 아니라 환자 기본정보, 생체신호 등 다양한 항목을 음성인식으로 입력해 맞춤형 서비스가 가능하다. 또한 영상전송시스템(PACS), 전자의무기록(EMR) 등 다양한 전자 의료 시스템 탑재할 수 있는 등 편의성을 높였다.

이예하 대표는 “디지털 혁신 병원으로서 환자들에게 차별화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용인세브란스병원과 자사의 AI 기반 음성인식 솔루션 도입 계약으로 체결해 기쁘다”며 “앞으로 뷰노는 영상뿐 아니라 음성, 생체 신호 등 다양한 의료 데이터 기반의 인공지능 솔루션 개발 리딩 기업으로서 다양한 임상 현장의 니즈를 충족하기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뷰노는 설립 초기부터 ▲의료진 녹음 ▲전사자(medical transcriptionist) 기록 ▲의료진 검증을 반복하는 기존 판독 과정에서 인공지능 기술의 도입 필요성에 주목, 별도의 연구개발팀을 운영하는 등 관련 솔루션 개발에 주력해왔다. 

현재 뷰노의 음성인식 연구개발팀은 세계 최고 수준의 음성인식 엔진을 자체개발한 딥러닝 연구원들과 의료 기록 전문성을 갖춘 데이터 엔지니어들로 구성됐다. 

김상기 뷰노 음성인식 연구소장은 “뷰노의 인공지능 기반 음성 인식 솔루션은 세계 주요 학회에서 주목을 받은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개발돼 국내 최고 수준의 성능을 보인다”며 “많은 시간과 노력이 요구되는 다양한 의료 문서 작성 업무 프로세스를 효율적으로 개선해, 의료진 부담 경감에서 나아가 보다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