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기타기관
전북보건환경연구원, 설 기간 우한 폐렴 신속 검사 실시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전라북도 보건환경연구원은 24일부터 중국폐렴 의사환자 발생 시 설 명절기간 동안 신속 확인진단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최근 국내에서도 중국 여성이 확진환자로 분류되고 설 연휴기간 중국여객의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의심환자 및 유증상자 신고 접수 시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비상근무를 실시할 예정이다.

유택수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중국 우한시 폐렴의 원인인 판코로나바이러스 진단을 위한 검사법 기술 이전으로 호흡기바이러스 8종과 함께 신속 확인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명절에는 사람 간 접촉 증가로 감염병 집단 발생의 위험성이 높아지는 만큼 도민들에게 올바른 손 씻기 등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한편 전북지역 대학에 재학생인 A(남·25)씨는 중국 견학을 다녀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의심 증상을 보여 격리 치료를 받았으나 22일 오후 9시경 음성 판정을 받았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