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기타기관
배병준 복지부 실장, Konect 원장 취임임상시험 산업 전반 지원 기관…3년간 업무 수행
 

[의학신문·일간보사=안치영 기자] 배병준 前 보건복지부 사회복지정책실장이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 원장으로 취임했다.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Konect)은 제2대 원장에 배병준 前 보건복지부 사회복지정책실장(사진)을 선임했다고 20일 밝혔다.

 임기는 2022년 1월 20일까지 3년간이다.

 배 신임 원장은 고려대학교 사회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행정대학원 석사, 하버드대학교 케네디대학원 정책학 석사, 차의과학대학교에서 보건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행정고시 32회로 공직에 입문해 복지부 보험정책과장과 의약품정책과장, 서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장, 복지부 보건산업정책국장, 사회복지정책실장 등을 역임했다.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은 한국 임상시험 기반 구축과 제약산업의 임상시험 효율화 및 국제화 등 보건산업 발전을 위한 기관으로 보건복지부 산하 재단법인이다.

 재단은 임상시험 산업 전반에 대한 발전 전략 수립과 인력개발, 임상산업에 대한 글로벌 역량 강화 등을 주요 업무로 수행하고 있다.

안치영 기자  synsizer@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