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마미톡, 태아 초음파 영상 시청·저장 어플 출시경쟁 업체 대비 우수한 화질과 전송 속도 갖춰, 산모수첩 기능 통해 유익 정보 제공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마미톡(대표 장민후)은 태아 초음파 영상 시청 및 저장이 가능한 종합 산모 어플리케이션 ‘마미톡’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오는 22일 구글 스토어와 앱 스토어에 공식 출시되는 마미톡을 통해 산모들은 초음파 진료 후 녹화된 영상을 다시 시청할 수 있다. 마미톡의 태아 초음파 영상은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경쟁사 대비 네 배 이상 선명한 화질과 실시간 전송 속도를 자랑한다. 또한 산모수첩 ‘280days’ 기능을 통해 임신 주차 별 태아의 성장 과정과 엄마/아빠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한다.

임신 시기 별로 산모가 받아야 하는 검사 리스트도 함께 제공돼 산모들은 이를 통해 중요한 검사를 놓치지 않고 받을 수 있다.

마미톡은 임신, 육아에 관한 고민과 노하우를 공유하는 ‘커뮤니티’와 높은 품질의 육아용품을 모아둔 쇼핑몰 준비에도 심혈을 기울였다. 산모의 경계를 넘어 더 많은 여성들을 위한 기능들을 마련함으로써 임신육아와 관련된 모든 기능을 갖춘 앱으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주별정보는 전현직 산부인과 의사들이 직접 작성하고 감수를 거친 정보들로, 출처가 불분명한 정보들로 인해 혼란을 겪는 산모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마미톡 커뮤니티의 공식 컨텐츠 또한 유용하다고 판단된 정보들만을 엄선해 제공함으로써 임신, 육아 분야 모바일 서비스의 질을 혁신하기 위해 노력한다.

한편 마미톡은 최근 대한분만병원협회와 산모 개인정보 안전관리, 어플리케이션 공식 인증과 감수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병원협회 차원에서 관련 어플리케이션에 공식 인증 및 감수를 진행한 것은 마미톡이 최초로, 협약을 통해 마미톡이 개인정보 유출 문제에 민감한 산모들로부터 신뢰를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장민후 대표는 "마미톡은 산모중심 어플리케이션으로 양질의 정확한 정보를 산모에게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산모 관련 서비스의 새로운 지표를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