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유통
유통협회, '우공이산' 정신으로 난관 극복 다짐조선헤 회장 '업계 이익을 위해 목소리 내겠다'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 한국의약품유통협회(회장 조선혜)는 3일 협회 회관에서 2020년 시무식을 개최하고 우공이산 정신으로 업계 난관을 헤쳐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조선혜 회장은 지난해 공정거래위원회가 발표한 표준계약서를 언급하며 "올해도 작은 것보다 큰 것을 보며 기본을 만들어 가야겠단 생각에 회장단을 비롯한 협회가 열심히 움직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조 회장은 올해를 나타내는 사자성어로 '우공이산'을 소개하며 "난관을 두려워하지 않고 굳은 의지로 노력하면 목적을 이룰 수 있다는 뜻인 만큼 올해도 성실히 묵묵하게 협회 전체가 노력하겠다"며 "올해는 더 나은 성과가 나타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황치엽 유통협회 명예회장은 "목숨을 같이하는 '공명지조'라는 말이 있다. 몸을 공유하며 운명을 같이 하는 새라는 뜻으로, 우리 업계를 그대로 반영하는 것 같다"며 "한 마리가 죽으면 다른 한 마리도 죽을 수 밖에 없다. 경쟁보다 상생을 도모하는 한 해가 되자"고 말했다. 

이외에 이희구 고문, 김진문 자문위원, 임맹호 자문위원, 신남수 감사 등도 협회를 중심으로 의약품유통업게 현안 문제를 극복하자고 한 목소리를 냈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