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약사·약국
약사회 홈페이지에 '면대약국 신고센터' 연동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대한약사회(회장 김대업)가 대한약사회 홈페이지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의 ‘면허대여약국 신고센터’를 직접 연동해 불법 면대약국 신고 활성화에 나선다.
 
이는 지난해 공단과 구성한 ‘불법의료기관·약국 대응협의체’에서 면허대여약국, 사무장병원에 대한 신고 활성화를 위한 논의의 결과물이라는 설명이다.
 
약사회 홈페이지 상단 중앙 배너에 신고센터 링크를 추가해 회원가입 없이 접속이 가능하며, 공단의 신고센터로 연결이 되어 면허대여 정황을 알고 있다면 누구나 직접 신고할 수 있다.
 
약사회 관계자는 "면허대여와 같은 불법약국은 주변에 있는 약국이나 거래처라면 쉽게 알 수 있는 정황이 있는 만큼, 현장을 잘 아는 제보와 공단이 가지고 있는 정보력이 결합되어 옥석을 가려 낼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동안 약사회와 공단과의 협조체계가 서서히 성과를 내기 시작했다"며 "누적된 경험과 공고화된 협력체계로 도매상 직영약국이나 의료기관 직영 의심 약국 등이 주 타깃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