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신간안내
권순재 전문의, ‘약한 게 아니라 아팠던 것이다’ 발간현대사회 살아가는 사람들이 당면하는 정신적 문제 다뤄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권순재 치매전문센터장(정신건강의학과 과장)이 최근 심리학 책 ‘약한 게 아니라 아팠던 것이다’를 발간해 화제가 되고 있다.

'약한 게 아니라 아팠던 것이다' 책자 표지

저자는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로서 인간의 마음을 표현한 22편의 영화를 통해 평소 언어화될 수 없었던 인간의 감정을 섬세하게 묘사하였으며 특히 치유하기 힘든 상처를 가진 이들을 영화 주인공에 비유하여 이들의 마음을 묘사하고 위로한다. 

빠르고 간편한 힐링을 위한 책들이 인기를 얻고 있는 지금 저자는 역으로 말한다. 모든 게 다 잘 되지는 않을 거라고. 치유할 수 없는 상처도 존재한다고. 그리고 독자들에게 묻는다. 사회적 성취, 직업적 성취, 더 나은 삶. 그것을 향하는 길이 더 이상 보이지 않을 때에도 우리는 여전히 가치 있는 존재인지, 그럼에도 불구하고 내 삶의 지금 이 순간들을 긍정할 수 있는 마음의 힘은 어디에서 오는 지를.

이 책은 대중적이고 널리 알려진 영화들을 통해 상처와 분노, 자아, 관계, 기억, 사랑과 뇌, 결핍 등 다양한 주제를 5가지 카테고리로 묶어 풀어냈다. 그리고 마음을 고요히 목격하고, 집중하는 시선을 통해 내면에 존재하는 빛과 결을 발견해줌으로써 그 빛나는 마음들이 다시 나를 위해 움직일 수 있도록, 나의 진짜 모습을 하나씩 마주할 수 있도록 시도한다.

권순재 치매전문센터장(정신건강의학과 과장)은 “평소 영화와 고전소설을 즐겨보며 예술 매체에 담긴 여러 작가 및 감독들의 인간에 대한 뛰어난 통찰에 감탄하던 중, 이러한 통찰이 정신적 문제로 힘들어하는 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해 글을 쓰게 됐다”며, “이 책을 통해 이 시대를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위로와 지지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