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의료기기
J&J 정형외과 AI 기술 도입2차원 X선 영상으로 수술계획 3차원 모델 구축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J&J의 드퓨 신테스는 정형외과 수술 계획 툴에 지브라 메디컬의 클라우드 기반 AI를 도입하기로 합의했다.

 이 기술은 정형외과 영상 데이터에 AI를 적용하는 것으로 드퓨 신테스가 개발 중인 블레이 디지털 수술 솔루션의 일부로 도입될 예정이다.

 즉, 지브라 메디컬의 알고리즘을 이용해 2차원적 X선 영상으로 수술 계획을 위한 3차원 모델을 만드는 기술이다. 이로써 더욱 저렴하게 계획을 짤 수 있을 전망이다.

 이에 비해 기존 2D로 CT나 MRI 촬영은 값이 비싸고 특히 CT는 환자를 방사선에 노출시킨다는 우려가 있다. 신기술은 앞으로 무릎, 대퇴, 어깨, 외상, 척추 수술 등에 적용될 예정이다. 

 이와 관련, 블레이 디지털 수술 솔루션은 드퓨의 기존 제품에다가 환자 선택 툴, 로봇, 센서, 앱 등을 추가해 정형외과에 있어서 수술 전 환자 선택 및 개인맞춤 최적화로부터 수술 후 원격 모니터링에 이르기까지 연속적 케어를 제공할 목적이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