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휴온스, IDF 2019 총회 참가… 덱스콤 글로벌 위상 확인美 덱스콤, 전세계 연속혈당측정기 보급 확대 차 참가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휴온스(대표 엄기안)가 ‘덱스콤 G5™’로 국내 연속혈당측정기(CGMS) 시장을 리드하고 있는 대표 기업으로서 입지를 다시 한 번 공고히 했다.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국제당뇨병연맹 2019 총회’의 휴온스 부스.

휴온스는 미국 덱스콤과 함께 지난 12월 2일부터 6일까지 5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국제당뇨병연맹(International Diabetes Federation, 이하 IDF) 2019 총회’에 참가, 전세계 당뇨 관련 의료인 및 관계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고 9일 밝혔다.

휴온스는 전세계 연속혈당측정기 시장에서 강력한 리더십을 보유하고 있는 덱스콤사와 함께, ‘덱스콤 G5™’ 국내 공식 판매사로서 이번 총회에 함께 참가해 주목을 받았다.

휴온스 덱스콤 사업부 관계자는 “‘덱스콤 G5™’의 한국 시장 진출1주년을 기념하고, 앞으로 ‘덱스콤’의 다양한 연속혈당측정기가 국내 당뇨 환자들의 필수품으로 자리잡아 자가 혈당 관리 뿐 아니라 의료진들의 치료 지침에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이번 총회에 참가하게 됐다”고 참가 배경을 설명했다.

휴온스는 부스에서 ‘덱스콤 G5™’를 선보이는 한편, 3일과 4일에는 각 ‘연속혈당측정기 사용을 통한 소아와 성인의 표준화된 혈당 관리의 중요성’을 주제로 미국의 저명한 내분비학과 전문의들의 심포지엄도 진행했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연속혈당측정기 ‘덱스콤 G5™’가 국내에 정식으로 출시해 지난 1년간 많은 1형 당뇨 환자들과 적극적인 인슐린 치료가 필요한 2형 당뇨 환자들이 혈당 관리 뿐 아니라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덱스콤’과 긴밀한 파트너십을 통해 국내 당뇨 환자들이 전세계 환자들과 동등한 의료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