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순천향대 부천병원, 감염관리 우수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순천향대 부천병원이 최근 감염병 예방관리에 힘써 국민 건강 향상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순천향대 부천병원이 감염관리 우수기관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순천향대 부천병원은 올해 초 부천시에 홍역 확진 환자 발생 시 ‘홍역 의심 환자 진료 프로세스 및 감염 예방 시스템’을 구축하여 지역 사회 내 홍역 확산 방지에 기여했다.

특히 부천시 관내 보건소, 소방서, 경찰서 등 유관 기관과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정기적으로 ‘감염병 대응 체계 모의훈련’을 실시해 감염병 예방관리 능력을 갖췄다.

또, 질병관리본부가 실시한 ‘의료 관련 감염병 예방관리 사업’에 중심병원으로 참여하여 감염병 추이 파악과 대응 체계 마련에 힘쓰고, 참여 병원을 대상으로 감염 관리 교육 및 자문을 지원하고 있다.

신응진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장은 “우리 병원은 2015년 메르스 사태 당시 지역 내 확산을 막기 위해 의료진이 24시간 상주하는 선별진료소를 신속하게 설치·운영하는 등 지역 유일의 상급종합병원으로서 감염병 예방관리에 늘 앞장서 왔다. 앞으로도 부천시보건소 등 유관 기관과 긴밀하게 협력하여 부천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겠다”고 밝혔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