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명지성모병원, 어려운 이웃에 라면 100박스 전달
명지성모병원 직원들이 5일 영등포구 대림2동 주민센터에 지역의 소외된 이웃을 위해 준비한 라면 100박스를 전달한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뇌혈관질환 전문 종합병원 명지성모병원이 지역사회에 이웃사랑을 지속적으로 실천하며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명지성모병원은 5일 영등포구 대림2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지역의 소외된 이웃을 위해 준비한 라면 100박스를 전달했다.

이번 물품 전달은 겨울나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이 조금이나마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돕는 동시에 지역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정현주 명지성모병원 경영총괄원장은 “추운 겨울을 힘겹게 보내고 있는 어려운 이웃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다”며 “지역의 소외된 이웃에게 작은 선물을 드릴 수 있어서 기쁘다”고 밝혔다.

한편, 명지성모병원은 대림2동 주민센터와 지역 경로당에 소외계층을 위한 물품을 전달하는 등 지역사회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한 나눔 행보를 꾸준하게 이어가고 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