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식약처
바이오의약품산업 발전방안 모색6일 전략기획단 워크숍, 백신혈액제제·세포유전자치료제 등 정보 공유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정부 주관으로 바이오의약품 산업발전 방안이 모색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6일 오후 1부터 서울파트너스하우스(서울시 용산구 소재)에서 바이오의약품 분야별 민·관 협력과제 추진 성과를 발표하는 ‘바이오의약품 산업발전 전략기획단(다이나믹 바이오)’ 워크숍을 개최한다.

바이오의약품 산업발전 전략기획단은 바이오의약품 정책·제도 개선방향에 대해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민·관·학 협의체로 2010년 발족했다.

이번 행사는 백신혈액제제, 세포유전자치료제, 유전자재조합, 글로벌진출지원 등 6개 분과의 민·관 협력과제를 공유하고 국내 바이오의약품 산업 발전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기업·학계 등에서 전문가들이 참석한다.

이날 특히 ▲제조방법 중 경미한 변경사항의 연차보고 전환 방안 ▲생물의약품 제조방법 변경 방법 ▲안정성 시험항목 개선 ▲실제 임상 데이터를 근거로 한 환자 중심의 의약품 개발 사례집 발간 등을 논의한다.

식약처는 이번 행사로 민간 전문가의 정책 참여를 확대하고 업계와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바이오의약품 산업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