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순천향대천안병원, 버사HD 방사선암치료 2만 건 돌파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방사선암치료센터(센터장 여승구)는 최근 4차원 초정밀 방사선암치료기인 버사(Versa)HD의 치료건수가 2만 건을 넘었다고 밝혔다. 

암환자가 버사HD로 방사선암치료를 받고 있는 모습. 

치료건수 2만 건은 도입 후 다양한 암을 치료한 결과다. 폐암 5888건(29.4%)이 가장 많았다. 그 뒤를 이어 직장암 3550건(17.7%), 전립선암 3524건(17.6%), 유방암 2523건(12.6%), 자궁경부암 1536건(7.6%), 기타 2979건(14.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여승구 센터장(방사선종양학과 교수)은 “센터는 총 2대의 고성능 치료기를 보유하고 있는데, 버사는 2017년 12월 교체 도입됐다”면서, “버사HD의 도입으로 더 많은 환자들에게 좋은 치료결과를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버사HD는 타 치료기에 비해 정밀도가 높다. 환자의 호흡 등 미세한 움직임까지 실시간 파악해 정밀하게 치료한다. 치료시간도 짧아 어린환자나 움직임이 큰 환자들의 치료에 적합하다. 세기조절 방사선치료(IMRT), 영상추적 방사선치료(IGRT), 체부정위 방사선치료(SBRT) 등 다양한 치료법들을 모두 구사한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