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식약처
식·의약 통합검색 서비스 시작식약처, 2일부터-식품안전나라 등 7개 사이트 통합 운영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가 식품안전나라, 의약품안전나라 등 분산되어 있는 식품·의약품 안전정보를 식약처 대표 누리집(홈페이지)에서 검색할 수 있도록 개선한 ‘식·의약 통합검색’ 서비스를 2일부터 제공한다.

이번 통합검색 서비스는 식약처 대표 홈페이지 검색창에 검색어를 입력하면 대표 홈페이지를 포함해 식품·의약품 안전정보를 담고 있는 식약처 운영 7개 사이트를 한 번에 검색할 수 있도록 개선하여 사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통합검색 결과 가운데에서 원하는 정보를 클릭하면 실제 정보를 갖고 있는 사이트로 연결되어 상세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이번 서비스로 회수·판매중단 제품을 검색하기 위해 식품안전나라 또는 의약품안전나라 등에 별도로 접속해야 하는 불편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식약처는 국민이 직접 식품 및 의약품 등에 대한 안전검사를 요청하면 해당 제품을 직접 수거 검사한 후 그 결과를 공개하는  ‘국민청원 안전검사제’ 활성화를 위해 모바일 접속자 편의를 향상시킨 ‘국민청원안전검사시스템’(petition.mfds.go.kr)을 운영한다.

휴대폰에서 손쉽게 청원 등록과 추천을 할 수 있도록 첫 화면에 구성하고 청원 절차는 동영상으로 제공하는 등 사용자 중심으로 시스템을 개편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식·의약 안전정보를 국민들이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빅데이터·인공지능(AI)·챗봇 등 최신 IT 기술을 활용해 더욱 똑똑하고 친절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