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화장품
네오팜, 기능성화장품 허가 획득 ‘Dualguard-9™’을 활용한 비고시 주름개선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네오팜(대표 이주형)은 독자 기술로 개발한 ‘Dualguard-9™ (성분명: 에틸헥산아마이드세린올)’을 함유하는 크림제로 식품의약품안전처의 비고시 주름개선 기능성화장품 허가를 획득했다고 11일 밝혔다.

네오팜이 개발한 ‘Dualguard-9™’은 피부 속 콜라겐 분해 효소(MMP-1)를 억제하고 콜라겐 생성을 촉진하는 등 피부 노화 방지에 도움을 준다.

또한, ‘Dualguard-9™’을 포함한 크림의 인체 적용 시험 결과에서도 사용 8주 및 12주 후 뛰어난 주름개선 효과를 보여 그 우수성을 입증했다.

비고시 주름개선 기능성화장품 허가를 획득한 네오팜은 독자 개발한 피부장벽 기술 MLE를 바탕으로 원료 및 제품의 원천 기술, R&D센터, 자체 생산 공장을 보유해 국내외에서 우수한 품질력과 높은 신뢰성으로 인정받고 있는 화장품 전문 기업이다.

보유한 브랜드로는 △민감피부 전문 스킨케어 브랜드 ‘아토팜(ATOPALM)’ △피부장벽 전문 더모코스메틱 브랜드 ‘리얼베리어(Real Barrier)’ △생활보습 바디 전문 브랜드 ‘더마비(Derma:B)’ △메디컬 스킨케어 브랜드 ‘제로이드(ZEROID)’ △클린&내추럴 뷰티 브랜드 ‘티엘스(T’else)’가 있다.

네오팜 관계자는 “‘Dualguard-9™’은 주름개선 효과 외에도 자가포식 활성화 기능까지 보유하고 있어 국내외 안티에이징 시장에서 높은 경쟁력 가질 것으로 예상한다”며 “독자 개발한 성분을 적용하여 기존 제품들과는 다른 다양한 안티에이징 신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