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제약·유통
GC녹십자웰빙, 호주 1위 비타민 젤리 ‘비타구미’ 출시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GC녹십자웰빙(대표 유영효)은 호주 건강기능식품 브랜드인 ‘네이처스웨이’의 비타민 젤리 ‘비타구미’를 국내 단독 판매한다고 11일 밝혔다.

 

‘비타구미’(사진)는 씹어먹는 츄어블 형태의 제품으로 지난 2010년 이후 10년 간 호주 내 영유아 비타민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또한, 이 제품은 높은 인지도와 판매율을 바탕으로 현재 전 세계 40여 개국에 판매되고 있다.

GC녹십자웰빙은 키즈용과 패밀리용 나뉜 총 8종의 ‘비타구미’ 제품을 판매한다. 키즈용은 항산화 및 면역체계에 도움을 주는 ‘키즈 비타구미 비타민C&아연’을 포함해 4종이 있으며, 패밀리 제품의 경우 젤리 1개에 오렌지 하나에 해당되는 비타민C가 함유된 ‘비타구미 비타C’ 등 4종으로 구성돼 있다.

‘비타구미’는 바닐라와 산딸기, 오렌지 등 다양한 맛 구성을 통해 남녀노소 누구나 하루 1~2개 정도 간식 먹듯이 섭취하는 것 만으로 다양한 영양소의 보충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회사 측은 국내 제품 한 통에 포함된 젤리 수가 호주 현지 제품 대비 최대 20개 이상으로 구성돼 해외직구를 통해 구매해 온 소비자들의 용량에 대한 아쉬움도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