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제약
다케다, 獨 스타다에 일부 의약품사업 매각러시아-조지아-CIS서 판매하는 처방약과 일반약 일부제품 대상

[의학신문·일간보사=정우용 기자] 일본 다케다는 러시아 등에서 판매하는 일부 의약품사업을 독일 스타다(Stada Arzneimittel)에 6억6000만달러에 매각한다고 발표했다.

모든 매각절차는 2020년 1~3월에 완료될 예정이다. 다케다는 아일랜드 제약회사 샤이어의 인수로 팽창한 부채를 압축하기 위해 비중심사업의 매각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매각은 그 일환으로 풀이된다. 

다케다의 사업매각 계약은 올들어 4건째이다. 이번 매각대상은 러시아와 조지아, 독립국가공동체(CIS) 여러나라에서 판매하는 처방약과 일반약 일부제품이다. 비타민제나 영양보조식품, 심장병과 당뇨병용 의약품 등 약 20개제품이 포함된다.  

이에 앞서 지난달 중순에는 중동 및 아프리카지역에서 일부 일반약과 처방약사업을 스위스 아시노에 매각한다고 발표하기도 했다.

대상제품에 관여하는 직원 약 500명은 스타다에 이적되고, 다케다는 대상제품을 계속 제조하고 스타다에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정우용 기자  yong1993@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