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헬스맥스, 인바이유와 시너지 창출 협약스마트 헬스케어 시스템 ‘MyCADY Zone’ 렌탈 판매 및 보험 상품 개발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ICT 기반 스마트 헬스케어 전문기업 헬스맥스는 인슈어테크 전문기업 인바이유와 보험서비스 및 ICT 기반 건강관리서비스 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MyCADY Zone의 렌탈 판매 및 맞춤형 보험상품 공동 개발, 고객 니즈에 최적화된 보험상품 추천을 위한 알고리즘 개발, 건강정보를 활용한 보험료 할인 및 의료기관 연계 서비스 등 다양한 신규 비즈니스를 개발할 계획이다.

헬스맥스는 서울시, 조계종 총무원, 캐논코리아 비즈니스 솔루션 등 다양한 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보건소, 보건지소, 사업장, 전통시장, 주민센터, 전통 사찰 및 템플 스테이, 골프장 등에 ICT 기반 헬스 키오스크 MyCADY Zone을 구축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직장인과 지역주민의 만성질환 예방 및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 헬스케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용자들은 전용 앱(MyCADY)을 통해 GPS 기반으로 인근에 위치한 MyCADY Zone을 검색 후 방문하여 손쉽게 자신의 체성분, 혈압, 혈당, 신장, 스트레스, 콜레스테롤 상태를 측정하고 관리할 수 있다.

인바이유는 인슈어테크 기반의 통합 보험 서비스 플랫폼으로, 복잡한 보험 유통과정을 개선해 사용자에게 합리적인 보험을 제공하는 크라우드 보험 플랫폼을 국내 최초로 선보였다. 카카오페이의 법인보험대리점으로서 카카오페이 보험 서비스 진출의 교두보 역할을 맡고 있다.

헬스맥스 이상호 대표는 “협약을 통해 사용자 MyCADY Zone 이용 접근성을 높이고, 다양한 서비스와 인센티브 제공을 통해 개인 MyCADY Zone 활용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내년 말까지 전국 약 1,000여 개소에 MyCADY Zone을 설치할 계획으로 지속적으로 보건소 및 동네의원과의 연계를 통한 만성질환 예방과 관리의 효율성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인바이유 김영웅 대표이사는 “인바이유는 국내 최초 크라우드 보험 서비스 플랫폼으로서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항상 새로운 형태의 보험상품을 출시해왔다”며 “이번 협약으로 ICT 기반의 건강관리서비스 분야에서도 새로운 형태의 보험상품을 개발해 고객 편의를 한층 더 향상 시키고 고객 만족도 제고를 위하여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