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기타기관
대한민국 AI클러스터 포럼 창립문승현 전 GIST 총장 의장 취임-전문화된 개인과 특성화기술집단과 협업 추진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대한민국 AI 클러스터 포럼은 산·학·연에서 개인에 이르기까지 체감하는 인공지능이 되도록 하겠으며 연구자, 기업인, 교육자, 개발자와 정책결정자들이 끊임없이 소통하도록 하겠습니다”

문승현 대한민국AI클러스터포럼 의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문승현(전 GIST 총장) 대한민국AI클러스터포럼 의장은 23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대한민국 AI 클러스터 포럼 창립 및 1차 회의에서 이같이 포럼 방향을 밝혔다.

문 의장은 또 “지역별 클러스터를 연계하여 초연결 시대를 위해 우리나라 인공지능 산업이 내부경쟁으로 동력을 소모하지 않고 전문화된 개인과 특성화된 기술집단과 협업체계로 가겠다”며 “새로운 일자리를 만들어내는 과정에 필요한 혁신 주도인력의 교육을 돕는 포럼이 되겠다”고 제시했다.

‘인간, AI, 산업이 함께 하는 혁신사회’란 주제로 열린 이날 포럼에는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제임스 랜디 물릭 뉴욕주립대 공대 학장, 문승현 포럼 의장, 강도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소프트웨어정책관 등 국내외 인공지능 관계자 및 전문가, 방청객 등 7백여명이 참석했다.

과기부 강도현 정책관은 “마차시대에서 증기기관시대로 갈 때 기존 기득권세력인 마차사업자들의 반대에도 결국 증기기관차 시대는 왔다”며 “4차산업 인공지능 시대는 필연이다는 점에서 광주광역시청 직원들과 한식구라는 마음으로 하나 하나씩 해결책을 찾아내가면서 준비해 돕겠다”고 확고한 지원의지를 밝혔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대한민국과 광주가 선진 국가와 도시들을 추월할 수 있는 유일한 돌파구가 4차산업혁명이고 그 핵심이 인공지능이라는 판단 아래 세계를 상대로 ‘지능형 경제전쟁’에 뛰어들었다”며 “광주형 AI 비즈니스 모델을 성공시키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이 시장은 “이제 국가 차원의 선택과 집중이다”면서 “AI 4대강국 대한민국 비전과 추진전략, AI HUB CITY 광주의 역할이 하루빨리 발표되고 범 국가 차원에서 속도감 있게 추진돼야 한다”고 지원속도를 강조했다.

이날 제임스 랜디 물릭 뉴욕주립대 공대 학장은 세계 AI 시장규모와 현황, AI 허브인 스마트 클라우드 서버 중요성, AI 슈퍼컴퓨팅 기능에 필요한 하이브리드 다기능 칩 모듈, 실리콘밸리와의 핵심 연구개발(R&D) 기술협력, 광주만의 포괄적인 스마트 클라우드 서버 용량계획 연구를 통한 필요사양 파악 등 광주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했다.

이용섭 광주시장과 제임스 랜디 물릭 학장의 기조연설에 이어, 박영숙 (사)유엔미래포럼 대표, 박정일 한양대 겸임교수, 박외진 ㈜아크릴 대표의 주제발표가 이어졌고, 송세경 포럼 산업혁신위원장을 좌장으로 정송 KAIST AI 대학원장, 이용훈 KAIST 교수, 곽재원 가천대 교수, 임혁 GIST AI 연구소장이 패널로 참여해 ‘대한민국 AI 클러스터 성공과 기대’란 주제의 토론을 펼쳤다.

국내 최초로 공감형 AI 플랫폼 ‘조나단(Jonathan)’을 개발한 박외진 (주)아크릴 대표는 ‘AI 산업 임팩트’란 주제발표를 통해 헬스, 뷰티, 푸드 산업이 웰케어 산업으로 합쳐지는 등 여러산업간 융합 속에서 새로운 산업 영역을 탄생 확장될 것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창립한 대한민국 AI클러스터 포럼은 문승현 광주과학기술원 전 총장이 의장을 맡고, 문 의장을 포함해 고영하 한국엔젤투자협회 회장, 이용훈 KAIST 교수, 곽재원 가천대 교수가 공동위원장을 맡기로 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