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5G로 빨라지고 AI로 똑똑해진 ‘사물인터넷’과기부, IoT 진흥주간 개최…혁신성장 기반 관심 제고와 발전방향 모색
쇼케이스서 웨어러블 심전도 기기, AI 부정맥 진단 솔루션 등 집중조명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사물인터넷(IoT)에 대한 국민적 관심 활성화와 기업 경쟁력 제고를 위한 2019 IoT 진흥주간이 23~25일 ‘사물인터넷, 5G로 빨라지고 AI로 똑똑해지다’를 주제로 개최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가 주관하며 올해 6회째를 맞는 IoT 진흥주간은 일상생활과 산업에서 사물인터넷이 활용되는 다양한 사례를 보고 체험함으로써 혁신성장의 핵심 기반인 사물인터넷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고, 산업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자리이다.

이번 IoT 진흥주간은 국제전시회, 국제컨퍼런스, IoT 쇼케이스, IoT 직무설명회 등 10개의 다양한 행사들이 이어진다.

먼저 23~25일 코엑스 A홀에서 개최되는 국제전시회에서는 국내외 150여개 기업이 참가해 제조, 가전, 안전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되고 있는 IoT 디바이스, 네트워크, 플랫폼 기술 및 제품과 지능형 IoT 서비스 등을 전시한다. 세계 45개국에서 약 2만여명이 참관할 것으로 예상된다.

같은 장소에서 마련되는 IoT 쇼케이스는 올해는 헬스케어를 주제로 IoT 기술이 적용된 웨어러블 심전도 기기, 인공지능 부정맥 진단 솔루션과 홍채 기반 빅데이터 웰니스 솔루션 등 헬스케어 관련 다양한 제품·서비스를 시연하며, 투자유치를 위한 1:1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한다.

또한 24일 코엑스 3층에서 개최되는 국제컨퍼런스에서는 IoT·5G·AI융합 기반의 공공·산업분야별 적용사례 및 대응전략을 주제로 3개 트랙 9개 세션에서 총 32개 발표가 진행된다.

IoT·5세대(5G) 이동통신·인공지능(AI)관련 정부 사업 추진 동향, 스마트시티·스마트팩토리 등 10개 분야별 적용사례, AI·IoT 융합 신기술 등 최신 IoT 기술 동향을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25일 IoT 서비스‧보안 등 5개 직무분야 취업 설명회 개최

한편 25일 코엑스 3층 C홀에서는 IoT 분야 취업에 관심이 있는 대학생 등을 대상으로 ‘IoT, 취업의 문을 열어라!’를 주제로 채용 대비 노하우 소개 및 IoT 5개 직무분야(서비스‧플랫폼‧네트워크‧디바이스‧보안)별 전문가들의 직무 설명과 질의응답이 진행된다.

이 밖에도 IoT 오픈소스 플랫폼을 소개하고 활용사례를 공유하는 OCEAN Summit(23일), IoT 제품․솔루션 발표회(23일), IoT 비즈니스 협력 워킹데이(24일), IoT Security Best Practices(23일, 25일) 등이 열린다.

과기정통부 민원기 제2차관은 개막식서 “IoT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로 5G 이동통신 인프라와 인공지능 기술을 만나 다양한 분야에 디지털 혁신을 촉발할 것”이라며 “이번 진흥주간을 계기로 사물인터넷이 세계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추고 정보통신기술 산업뿐만 아니라 우리나라 경제를 이끌어가는 기술원동력이 되기를 기대한다”는 메시지를 강조할 예정이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