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사람과 사람 동정
허탁 전남대병원 교수, 응급의학회 이사장 당선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허 탁 전남대학교병원 응급의학과 교수가 차기 대한응급의학회 이사장에 당선됐다. 임기는 내년 1월부터 2021년 12월까지 2년이다.

허 탁 교수는 지난 17일 서울 드래곤시티호텔서 열린 제10대 대한응급의학회 이사장 선거에서 4명의 후보자 가운데 가장 많은 득표를 차지해 당선의 영예를 안았다.

평소 응급의학과 발전을 위해 활발한 진료 및 학회활동을 펼쳐온 허 탁 신임 이사장은 고 윤한덕 중앙응급의료센터장 순직 이후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는 응급의료체계 개편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허 탁 이사장은 응급의료기관 평가체계 전면 개선을 위한 인증평가제를 도입하고 응급실 수가 별도 코드 신설에 기여했다.

또한 지역 응급의료기관 전문의 진찰료를 신설하고 응급의료기금 정상화, 표준화 전공의 교육 운영, 응급실 폭력해결 고충처리센터 등을 추진해 왔다.

허 탁 이사장은 “앞으로 응급의학과의 가치를 높이고 응급의학 전문의가 자랑스럽도록 하겠다” 면서 “나아가 국내 응급의학 역량을 강화해 국제적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