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화장품
유럽, 일본 화장품업체 한자리에 모인다코스메 도쿄·코스메 테크, 2020년 1월 20일~22일까지 개최

[의학신문·일간보사=김상일 기자]일본 최대 코스메틱 전시회인 코스메 도쿄 2020(COSME TOKYO 2020)와 코스메 테크 2020(COSME Tech 2020)가 2020년 1월 20일부터 22일까지 일본 마쿠하리 멧세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코스메 도쿄 2020에서는 스킨케어, 헤어&바디케어, 오가닉&천연 제품, 색조화장품, 스파 제품, 향수, 남성 화장품과 같은 뷰티를 총망라하는 코스메틱 제품들이 3일간 선보여질 예정으로 35 개국/지역에서 900사가 참가하고 3만 명의 참관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코스메 도쿄 2020에서 가장 주목할 만한 것은 단연 ‘Made-in-Japan(J-뷰티)’ 제품이다. 일본에서 개최되는 관련 무역 전시회 중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는 코스메 도쿄는 해외 바이어들에게 J-뷰티 제품을 소싱 할 수 있는 최적의 장소라 할 수 있다. 다가오는 전시회에서는 일본 각 지역의 재료를 사용해 만든 뷰티 제품들이 트렌드로 다가올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 주목할 만한 또 다른 포인트는 35개국/지역에서 출품한 어디서도 찾아볼 수 없는 유니크하고 다양한 라인업의 제품들이다. 일본 시장에서의 수입 화장품 열풍은 전시회에 참가하는 해외 참가사 수로도 가늠이 가능하다.

프랑스, 이탈리아, 폴란드, 독일과 같은 유럽 국가에서의 참가는 물론, 미국, 중동, 아시아에서의 참가도 매년 늘고 있어 국가관도 추가되고 있는 추세다. 전 세계에서 이미 유명한 브랜드인 L’ERBOLARIO(이탈리아)와 MEDITERRANEAN COSMETICS(그리스)를 시작으로 일본과 아시아 시장에 새롭게 비즈니스를 전개하려는 참가사들이 자사 브랜드를 내놓을 예정이다.

일본과 아시아 지역에서 계속적으로 증강하고 있는 오가닉&천연 제품의 트렌드와 함께 많은 해외 참가사들이 각 나라의 로컬 재료를 사용한 코스메틱을 선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천연 재료를 사용한 제품뿐만 아니라, 안티에이징, 화이트닝, 안티폴루션 등의 기능성도 포함한 코스메틱 제품도 다수 출품된다. 예를 들어, 인증받은 오가닉 허브로 만든 마스크(미국), 식물 에센스가 포함된 샴푸(태국), ‘SakeKasu(일본 사케 추출물)’을 이용한 스킨 모이스처 화장품 시리즈(일본) 등의 오가닉&천연을 강조한 새로운 제품들을 소싱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코스메 도쿄에서 완제품을 소싱할 수 있다면 코스메 테크에서는 화장품 원료부터 판촉까지 카테고리별로 8개의 전문 존이 구성되어 있어 제조에 관련된 모든 상품과 서비스를 찾아볼 수 있다.

코스메 도쿄와 함께 매년 전시회 규모가 확대되어 화장품 업계의 모든 종사자가 꼭 방문해야 하는 필수 전시회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코스메 테크 2020에는 35개국/지역에서 900 사가 참가하고 3만 명의 참관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세계를 선도하는 다양한 기술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코스메 테크 2020는 제품의 품질 향상을 도모하는 업계 전문가들이 다수 방문할 예정이다.

오가닉&친환경 원료(e.g. 미강, 미역, 사탕수수, 순금), 기능성 화장품(e.g. 안티에이징, 줄기세포, 생명과학) 등 전 세계의 R&D 전문가들을 놀래킬 만한 유니크하고 혁신적인 성분의 화장품을 코스메 테크 2020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전시회 내에 준비된 스페셜 존인 ‘World Ingredients Pavilion’에서는 일본을 제외한 해외의 특별한 화장품 원료들도 소개될 예정이다. 일본뿐만 아니라 전 세계의 유니크하고 혁신적인 화장품 원료를 찾고 있다면 코스메 테크 2020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상일 기자  k31@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