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석정웰파크병원, 면역 중심병원 '주목'면역검진을 토대로 맞춤형 면역치료 – 암 면역치료 토탈케어 가능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석정웰파크병원이 항암치료의 새로운 패러다임인 면역 중심 병원을 표방하고 나서 주목받고 있다.

석정웰파크병원은 면역시스템이 정상적으로 작동되고 있을때 암에 걸리지 않으나 면역이 저하되고 암세포가 면역 회피가 가능 할 때  암에 걸리게되기 때문에 암을 이기기 위해서는 면역시스템을 유지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는 목표아래 다른 병원과 차별화를 하고 있다.

면역 치료로는 암세포의 경우 42~43도 사이에서 약해져 파괴되는 온도차이를 이용한 암 세포막을 공격하는고주파 온열치료, 주사요법 치료 : 고농도 비타민C / 미슬토천연물치료(BRM), 면역세포 치료(이뮨셀) 등을 개인의 검사결과에 따라 프로그램으로 운영하고 있다.

면역증진을 위해서는 요가와 명상, 홀론스파, 편백나무숲 트레킹, 근력/코어 운동, 면역파동욕장(심부 체온 상승 효과) 등의 프고그램을 운영하고 면역식사, 아유르베다(고대 인도 전통의학), 허브온실, 면역산책로, 면역치료 강의 등이 실시된다.

암면역치료센터 김영진 센터장은 “우리 몸 안에는 선천적 면역인자와 후천적으로 획득한 면역인자가 있는데 암세포는 이 두 인자를 잘 피해나가려 하지만 약한 부분이 있다”며 “어떤 요인에 암세포가 잘 피하지 못하는지를 검사해서 알아내 그 부분을 강화해 암세포가 빠져나가지 못하게 하는 것이다”고 석정웰파크병원의 검사와 치료를 쉽게 설명했다.

이어 김 센터장은 “암환자 치료에 있어서 대학병원은 5년 이상 생존 환자 숫자의 증가 등 지표와 기준에 따른 성과에 매진하지만 석정웰파크병원에서는 암 환자의 복합적 문제와 환경, 진행 단계별로 검사해 개별 맞춤형 치료하고 이후 분석을 통하여 개인별로 세밀한 지표와 기준이 형성된다”고 차이점을 말했다.

또한 “암환자의 경우 정신적인 문제가 올 수가 있는 경우가 많은데 이 곳에는 정신과 전문의가 있어 상담받으며 치료 할 수 있다”며 “여자 환자의 경우 남자 환자보다 3.5배 정도 이혼을 원하는 데 이러한 부분도 잘 살펴보겠다”고 토탈케어가 된다는 강점을 제시했다.

한편 석정웰파크병원은 웰파크시티가 완성되는 단계에서는 1000병상 건립을 목표로 하여 지난 2015년 9월 17일 144병상으로 개원했으며 시골병원으로서는 보기힘든 최신의료기술을 도입해 면역 진단법과 치료법을 개발하고 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