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제약
노바티스 MS와 전사적 AI 제휴모든 절차, 전직원 데스크탑서 일상적 활용 목표

[의학신문·일간보사=김자연 기자] 노바티스가 AI를 전사적으로 확대시키기 위해 마이크로소프트(MS)와 5년간 제휴를 체결했다.

 노바티스는 AI 능력을 연구에서부터 시작해 임상시험, 제조 및 판매에 이르기까지 강화시키고 신약 발굴·개발을 가속화하기 위해 MS를 전략적 AI 및 데이터 과학 파트너로 삼아 함께 AI 혁신 연구소를 만들기로 합의했다.

 연구소의 두 주요 목적으로서 노바티스의 데이터세트와 MS의 AI 솔루션을 통해 노바티스 전직원이 데스크탑에 AI 모델 및 애플리케이션을 일상적으로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아울러 △황반변성에 개인맞춤적 치료제 전달 △킴리아 등 세포 및 유전자 치료제 제조에 규모적 최적화 △보다 신속한 약물 디자인을 위해서 신경망, 생성적 생물학, 영상 분할 및 분석 등 AI 적용을 탐색할 목표다.

 이에 대해 MS는 마이크로소프트 AI 및 클라우드 서비스 애저와 노바티스의 생명과학 전문성을 합치면 새로운 통찰을 풀어냄으로써 신약을 개발하고 환자의 부담을 경감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와 관련, 노바티스는 내부적으로도 회사의 데이터 사일로로부터 패턴, 타깃, 바이오마커 등을 캐내기 위한 기계학습 플랫폼인 데이터42 등의 여러 디지털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며 디지털 치료제나 원격 임상시험 수행 도구 등도 개발하고 있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