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인하대병원, 일반인 대상 호스피스 완화의료 교육

[의학신문·일간보사=이재원 기자] 인하대병원 호스피스 완화의료센터(센터장 이문희, 혈액종양내과)는 일반인 및 인하대병원 완화의료센터에서 자원 봉사를 원하는 지원자를 대상으로 '일반인을 위한 호스피스 완화의료 교육'을 실시했다.

호스피스 완화의료병동은 말기 암환자의 통증 등 환자를 힘들게 하는 신체적 증상을 적극적으로 조절하고 환자와 가족의 심리 사회적, 영적 어려움을 돕기 위해 의사, 간호사, 사회복지사 등으로 이루어진 완화의료 전문가가 팀을 이루어 환자와 가족의 고통을 경감시켜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전인적 치료를 진행하는 병동이다.

교육참가자들은 암과 호스피스 완화의료의 이해, 말기암 환자의 증상관리, 완화의료 대상자의 영적, 심리적 돌봄, 삶과 죽음에 대한 이해, 음악치료, 치료적 의사소통 등에 대한 강의를 들으며 호스피스 완화의료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환자의 고통을 경감시키는 다양한 방법에 대해 습득하는 시간을 가졌다.

인하대병원 호스피스 완화의료센터장 이문희 교수(혈액종양내과)는 "말기암환자와 가족들의 아픔을 함께 공유하고, 마지막 순간까지 깊은 사랑과 정성으로 돌볼 수 있는 센터를 구축해 조금이라도, 마지막 작은 순간까지 라도, 행복한 삶의 마무리를 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이재원 기자  jwl@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