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기타기관
부산, 공공보건의료 강화방안 찾는다17일 심포지엄 개최...권역ㆍ지역ㆍ기초 연계, 협력체계 구축 등 토론

[의학신문·일간보사=이균성 기자] 부산시 공공보건의료지원단(단장 김창훈)은 17일 오후 1시 부산대병원에서 '부산시 공공보건의료 강화를 위한 책임의료기관 운영방안'을 주제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부산시는 시민의 건강수준 향상과 보호를 위한 공공보건의료사업을 수행하고, 공공보건의료 전반에 대한 정책 방향을 수립하기 위해 지난 2016년부터 부산대병원에 공공보건의료지원단을 위탁 운영하고 있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지난해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공공보건의료 발전 종합대책'에 따라 권역 및 지역별 책임의료기관 지정을 앞두고 공공보건의료 강화를 위한 다양한 내용이 논의될 예정이다.

심포지엄은 ▲공공보건의료 발전을 위한 권역ㆍ지역ㆍ기초 연계방안 ▲부산의 공공의료 강화를 위한 지역 내 협력체계 구축 ▲패널토론 등 3개 세션으로 진행된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보건복지부 공공의료과 김성철 사무관이 '공공보건의료 발전 종합대책의 성과 및 향후 방향', 경상의대 정백근 교수가 '권역ㆍ지역ㆍ기초 간 공공의료 연계방안'을 발표한다.

두 번째 세션은 부산시 건강정책과 안병선 과장이 '부산시 책임의료기관 지정 및 운영 방향', 부산의료원 신영욱 행정처장이 '공공의료강화를 위한 부산의료원의 역할'에 대해 의견을 제시한다.

마지막 패널토론은 부산의전원 황인경 교수를 좌장으로 김영대 부산권역외상센터장, 이소라 사상구보건소장, 박인선 파크사이드재활의학병원장, 윤영규 공공병원설립을 위한 부산시민대책위 대표 등이 패널로 나서 '책임의료기관 중심의 의료전달체계 구축 방안'을 토론할 예정이다.

김창훈 부산시 공공보건의료지원단장은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지역 내 의료서비스 격차 해소와 시민 건강을 지키기 위한 다양한 해결방안이 논의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균성 기자  gs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균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