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식품
두가지 맛 하나로 '듀얼푸드' 각광익숙함 속에서 이색적인 맛을 느낄 수 있어-독특한 브랜드 경험 선사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취향 존중’시대에 맞춰 개인의 다양한 입맛을 저격할 수 있는 ‘듀얼푸드’가 각광받고 있다.

두 가지 맛을 한 번에 맛볼 수 있는 듀얼푸드는 익숙하면서도 이색적인 맛으로 독특한 재미를 선사하기 때문이다.

식품업계에서는 상큼하면서 고소하거나, 달콤함이 배가된 잼, 과자 등을 선보이고 있다.

복음자리의 ‘45도 과일잼 사과버터’는 국산 사과의 상큼함과 달콤하고 고소한 버터의 부드러운 풍미를 함께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기존 잼에서 쉽게 찾아볼 수 없는 조합으로, 이색적인 맛을 찾는 소비자에게 적합하다. 과일잼에 버터를 조화롭게 더해 빵이나 디저트에 버터를 따로 더하지 않아도 고소하고 부드러운 풍미를 간편히 맛볼 수 있다.

또한 프레시 공법으로 만들어져 기존 복음자리 딸기잼에 비해 당도(Brix)가 37% 낮아 깔끔한 단맛을 즐길 수 있다. 빵은 물론 요거트, 크래커, 와플 등에 잼을 듬뿍 올려 다양하게 활용 가능하다.

연세대학교 연세유업의 ‘연세 마카다미아 초코우유’는 마카다미아가 함유된 초코우유다.

고소한 마카다미아와 우유의 부드러움, 진하고 달콤한 초콜릿이 합쳐져 담백하면서도 진한 초콜릿 맛이 특징이다.

견과류의 황제라고도 불리는 마카다미아는 뇌세포의 활동 및 성장을 촉진하는 불포화지방산과 비타민E 등이 많이 포함되어 있어 성장기 어린이에게 도움을 줄 수 있다.

우유 패키지를 축소한 귀여운 500㎖ 사이즈로 언제 어디서나 부담 없이 즐기기 좋은 것도 장점이다. 

롯데푸드 ‘키스틱 크림치즈롤’은 미니 소시지 안에 부드러운 크림 치즈가 들어있는 제품이다.

흰 생선살로 만든 연육을 58% 이상 함유해 탱글한 식감과 함께 감칠맛을 더했다. 소시지 중심부에는 크림치즈를 통째로 채워 넣어 깊은 풍미는 물론 풍성한 식감과 맛을 즐길 수 있다.

두 가지 다른 재료로 동시에 소시지의 겉과 속을 만들어내는 이중사출 공정을 통해 만들어졌다. 길다란 크림치즈를 연육이 감싸고 있어 마치 핫도그와 같은 형태를 갖추고 있다.

롯데제과 ‘ABC초코쿠키’는 ‘ABC초콜릿’과 쿠키를 결합한 초콜릿 과자다.

ABC초콜릿에 바둑알만 한 크기의 카카오 쿠키가 붙어 있어 적당한 크기로 어린아이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템퍼린 공정을 거쳐 부드러운 맛의 초콜릿과 달콤바삭한 카카오 쿠키가 섞여 새로운 맛을 느낄 수 있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