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인도네시아 의료기기지원센터, 인도파르마와 협약국산 의료기기 마케팅교육프로그램, 공동 홍보마케팅 운영, 의료기기 제조사 교류 등 추진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인도네시아 의료기기종합지원센터(센터장 신성호)는 최근 인도네시아 국영기업체인 인도파르마(Indofarma)와 의료기기 공동마케팅 사업을 위한 포괄적인 업무협약 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측은 △국산의료기기 마케팅교육프로그램 추진 △공동 홍보마케팅 운영 △의료기기 제조사 교류 추진 △기타 양 기관의 발전과 우호증진에 상호협력할 계획이다.

인도파르마는 인도네시아 정부가 80.66%의 지분을 확보하고 있는 국영제약사로서 1918년 7월에 설립해, 856명 직원과 231개의 약품판매허가를 보유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인체 의약품을 제조·개발하는 업체다.

40여개의 대리점 및 자회사을 통해 의약품, 건강관리식품·의료기기 유통사업도 하고 있다. 최근에는 의료헬스케어 및 의료기기 등 의료기기사업에도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센터는 업무협약을 계기로 인도파르마의 인도네시아 전역 대리점들을 통해 한국산 의료기기 마케팅홍보와 제품교육, 공동 학회 및 전시회 참가와 동시에 한국산 의료기기 품질을 인도네시아시장에서 입증할 수 있는 직접적인 계기를 마련하게 된 셈이다. 최근 한국산 의료기기의 인지도 향상으로 인도네시아에서도 많은 관심과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신성호 센터장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진출하기 까다로운 인도네시아 시장에 우리 의료기기 중소기업의 진출 확대를 위한 계기가 될 것이며, 서로 간의 강점을 살린 시너지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 “공동마케팅 및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한국산 의료기기 홍보와 인지도를 높이며, 다음 단계로 인도파르마와 한국 의료기기 중소기업과 SKD 방식의 협력 방안까지 고려중이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센터와 인도파르마는 향후에 5개 한국 의료기기 중소기업들과 함께 현지 홍보마케팅 업무를 위해 대리점 직원들을 모집해 공동으로 제품교육 세미나를 개최할 계획이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