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휴젤, 브라질·태국서 글로벌 학술포럼 ‘H.E.L.F’ 개최국내외 미용,성형 분야 전문의 참여…해외 네트워크 강화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휴젤이 글로벌 시장 확대에 속력을 내고 있다. 바이오 의약품 전문기업 휴젤(대표집행임원 손지훈)이 해외 현지 의사들을 겨냥한 ‘글로벌 H.E.L.F(HUGEL Expert Leader’s Forum)’를 연이어 개최했다.

브라질 티볼리 모파리지 상파울루호텔에서 열린 ‘2019 H.E.L.F in Sao Paulo’ 학술 심포지엄에서 문형진 원장이 강연을 진행하고 있다. 

현지 의사들과의 직접 교류를 통해 자사 제품의 우수함을 알리는 한편, 포럼을 기반으로 한 글로벌 네트워크 강화로 해외 시장 내 휴젤의 영향력을 높이겠다는 전략이다.

휴젤은 지난달 31일 브라질 상파울루 ‘티볼리 모파리지 상파울루’에서 보툴리눔 톡신 시술에 대한 학술 포럼을 개최했다. 브라질은 미국 다음으로 큰 보툴리눔 톡신 소비 시장으로, 이 날 포럼에는 개최도시인 상파울루를 비롯해 브라질 전역의 성형외과 및 피부과 등 에스테틱 전문의와 관련 관계자 약 2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포럼의 연사로 나선 비업의원 문형진 원장은 무대 위 실제 환자의 얼굴을 직접 살피며 보툴리눔 톡신 투여 시 안면 구조 확인과 함께 얼굴 부위별 시술 테크닉을 소개했다. 이어 보툴리눔 톡신 시술에 대한 다양한 정보 공유의 시간이 이어졌다.

브라질 상파울루에 앞서 방콕에서도 현지 의사들을 위한 학술 포럼이 열렸다. 휴젤은 지난달 16일 방콕 ‘시암 캠핀스키 호텔’에서 태국 현지 미용 시술 분야 의사 및 관계자 약 3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H.E.L.F in Bangkok’을 진행했다.

휴젤 관계자는 “H.E.L.F는 국내 대표 보툴리눔 톡신 기업으로 성장한 휴젤이 국내를 넘어 글로벌 미용, 성형 시장 발전에 이바지하고자 만든 글로벌 학술포럼”이라며 “휴젤이 글로벌 기업으로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만큼 보다 다양한 국가, 도시에서 포럼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