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식품
음료․주류업계, 믹싱주로 밀레니얼 공략분말형 허니에이드-칵테일 믹서 등 믹싱주 관련 신제품 봇물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밀레니얼 세대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음주 트렌드도 점차 변화하고 있다.

과거처럼 폭음이 아닌 즐길 수 있는 만큼 마시는 건전한 음주문화가 확산되고 있는 것이다.

특히 ‘홈술’ 및 ‘혼술’ 트렌드와 함께 간단하게 자신만의 칵테일을 만들 수 있는 믹싱주 레시피와 관련 제품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

술에 섞어 마시기 좋은 분말음료, 칵테일 믹서 신제품부터 음료 브랜드와 주류 브랜드의 협업 패키지까지 믹싱주 마니아를 겨냥한 음료․주류업계 사례를 한 데 모았다.

롯데네슬레코리아가 지난 4월 출시한 국내 최초 분말형 허니에이드 제품인 '네슬레 허니에이드’가 믹싱주의 재료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특별한 재료 없이 스틱 1개만으로 달콤하고 상큼한 믹싱주를 만들 수 있기 때문. 소주에 스틱을 직접 타도 좋고, 여기에 탄산수를 첨가하면 간단하고 맛있는 칵테일이 완성된다.

‘네슬레 허니에이드’는 타사 허니티 제품 대비 2.8배 이상의 아카시아꿀 파우더를 함유해 꿀의 깊은 달콤함과 레모네이드의 상큼함이 조화를 이루는 분말음료 제품이다.

일화는 취향에 따라 다양한 술과 섞어 마실 수 있는 레몬버터향 '초정 토닉워터' 신제품을 출시했다.

‘초정 토닉워터’는 초정리 천연 광천수에 레몬버터향을 첨가해 싱그럽고 상쾌한 토닉워터의 맛을 더했다.

탄산수 특성상 먹다 남으면 김이 빠져 재활용이 어렵다는 점을 반영해 혼자서도 한 번에 부담 없이 마실 수 있는 250ml 소용량으로 제작됐다.

하이트진로음료는 최근 ‘쏘토닉(소주+토닉워터)’ 인기에 힘입어 이마트와 공동 기획한 ‘진로믹서 토닉워터 스페셜 팩’을 출시했다.

이번 스페셜 팩은 ‘진로믹서 토닉워터 오리지널’ 6개와 ‘진로믹서 토닉워터 깔라만시’ 2개로 구성됐다.

‘진토닉’으로 널리 알려진 토닉워터는 최근 국내에서 보드카뿐 아니라 소주와 믹스해 마시는 일명 ‘쏘토닉’으로 새롭게 주목 받고 있다.

증류 소주 브랜드 화요는 지난 4월 동아오츠카 오란씨와 함께 ‘화요X오란씨 깔라만시’ 세트를 선보였다.

‘화요X오란씨 깔라만시’ 세트는 375㎖ 용량의 화요25 한 병과 250㎖ 용량의 오란씨 깔라만시 한 캔, 칵테일 컵 2잔으로 구성됐다.

일반 소주잔 기준으로 화요 한 잔에 오란씨 깔라만시 세 잔을 넣고 얼음을 넣으면 ‘화요오란씨’ 칵테일이 완성된다. 기호에 따라 레몬 등을 곁들여 먹을 수 있다.

밸류플러스는 무알코올 칵테일 믹서 음료 ‘바쿱베비’를 국내에 선보였다.

미국 바쿱베비와 국내 영업, 마케팅에 관한 독점권 계약을 체결하고 첫 제품으로 ‘바쿱베비 큐컴버 모히또’를 출시한 것.

바쿱베비는 바텐더들이 직접 만든 칵테일 믹서로, 천연원료를 사용해 자연 그대로의 신선한 향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평소 즐겨 마시는 술이나 음료에 섞어 즐길 수 있으며, 병 뒤에 라인이 있어서 쉽게 비율을 맞출 수 있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