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흉부외과 장우익 과장이 관상동맥우회술을 시행하는 모습.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하는 허혈성 심장질환에 대한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

관상동맥질환이라고도 불리는 허혈성 심장질환은 국내 사망원인 2위로 꼽히고 있으며, 질병의 위험도가 높고, 환자 수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관상동맥우회술은 허혈성 심장질환자의 좁아진 관상동맥 대신 새로운 혈관으로 우회로를 만드는 고난도의 수술이다.

5차 적정성평가는 2017년 7월부터 2018년 6월까지 관상동맥우회술을 시행한 종합병원급 이상의 346곳의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은 △관상동맥우회술 수술 건수 △내흉동맥을 이용한 관상동맥우회술 수술 비율 △퇴원 시 아스피린 처방 비율 △수술 후 출혈 또는 혈종으로 인한 재수술 비율 △ 수술 후 30일내 사망 비율 등의 항목을 평가한 결과 1등급을 받았다.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오병희 원장은 “개원 이래로 첫번째로 진행한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평가에서 1등급을 받게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최고의 인프라, 훌륭한 의료진, 끊임없는 연구와 교육을 기반으로 다양한 케이스에서 좋은 임상 성적을 거둬 국내는 물론 세계에서도 인정받는 심혈관 전문 종합병원으로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