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김안과병원, 백내장·굴절수술 안과학 심포지엄 성료250여 안과전문의·전공의 참석, 환자-의사가 만족하는 안과 최신지견 다뤄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건양의대 김안과병원(이사장 김희수, 원장 김용란)은 8월 18일 망막병원 7층 명곡홀에서 제17회 건양의대 김안과병원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김안과병원 각막센터가 준비한 이번 심포지엄의 주제는 '백내장, 굴절수술-환자와 의사가 만족하는 수술'이다. 

제17회 김안과병원 심포지엄에서 김안과병원 관계자와 좌장, 발표자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가톨릭의대 김만수교수, 연세의대 김응권교수, 울산의대 차흥원교수 등 해당 분야의 전문가들이 대거 좌장과 연자로 참여한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백내장, 굴절수술과 관련하여 임상에서 흔히 만나게 되는 여러 고민들에 대한 해답을 찾아보는 자리가 되었다.

이날 심포지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 모두 3개 세션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심포지엄의 세션별 연제는 다음과 같다. 세션 1에선 의사가 만족하는 백내장 수술하기(좌장/ 가톨릭의대 김만수, 경희의대 진경현)주제로 ▶고도 굴절이상 환자에서의 인공수정체 도수 계산식의 선택(고려의대 엄영섭)▶잔여난시를 최소화하는 나만의 노하우(울산의대 김재용) ▶백내장 수술 시 시행하는 OCT의 유용성(김안과병원 조한주) ▶환자별 다초점 인공수정체의 선택 가이드(성균관의대 최철영) ▶다양한 후낭 파열 상황에서의 여러 가지 대처법(가톨릭 관동대 조범진) 등이다.

세션 2는 환자가 만족하는 백내장 수술하기(좌장/ 연세의대 김응권, 고려의대 김효명) 주제로 ▶김안과병원은 백내장 수술을 이렇게 하고 있습니다(김안과병원 고경민) ▶백내장 수술 후 염증이 오래가요(건양의대 고병이) ▶수술 후 빛번짐 때문에 힘들어요(가톨릭의대 황호식) ▶수술 후 불만족한 굴절오차 해결하기(새빛안과병원 최진석) ▶수술 후 눈이 더 건조해서 불편해요(고려의대 송종석) 등이다. 

세션 3에선 Special considerations in cataract & refractive surgery(좌장/ 울산의대 차흥원, 가톨릭의대 김현승) 주제로 ▶백내장 수술 시 target을 어떻게 결정할까?(김안과병원 김병엽) ▶각막 굴절교정수술을 했는데 다초점인공수정체 수술 어떻게 하나요?(성균관의대 정태영) ▶백내장수술전 각막 K 값 오류 피하기(연세의대 서경률) ▶각막 굴절교정수술에서 어려운 각막지형도 소견과 수술의 결정(비앤빛강남밝은세상안과 류익희) ▶안내렌즈삽입술 후 발생 가능한 문제점과 해결법(눈에미소안과 이동훈) 등이 다뤄졌다. 

김안과병원 김용란 원장은 "오늘 심포지엄에 참석해주신 선생님들과 바쁘신 중에서 좌장과 연제발표를 승낙해주신 선생님들께 감사드린다."며, "오늘 심포지엄이 백내장, 굴절수술에 대한 많은 지식과 다양한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의사와 환자 모두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