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식품
CJ제일제당, 올 추석 선물세트 '친환경' 강화300여종 포장재 전량 교체-불필요한 공간 줄이고 재활용 가능 재질 사용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CJ제일제당이 올해 추석 선물세트 시즌에 맞춰 친환경 경영을 강화한다.

CJ제일제당은 올 추석부터 명절 선물세트에 환경을 생각한 포장재 사용을 확대한다. 명절 이후 발생되는 폐기물을 줄이고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한 친환경 활동의 일환이다.

CJ제일제당은 이번에 출시한 300여종의 추석 선물세트의 포장재를 전량 교체한다.

새롭게 제작된 선물세트는 불필요한 여유공간을 줄이고 제품을 고정시키는 받침(트레이)도 새롭게 변경했다.

이를 통해 ‘스팸’, ‘스팸복합’,  ‘한뿌리’ 선물세트 등의 부피를 최대 21% 줄였으며 이번 추석 시즌에만 총 49톤(t)의 플라스틱 사용량을 감축할 수 있게 됐다.

받침(트레이)은 기존에 쌀겨 등을 활용해 만들었던 것과 달리 자사 제품을 생산할 때 발생하는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해 만들었다.

불필요한 공간을 최소화하기 위해 제품과 제품 사이의 간격도 좁혔다. 선물세트를 담는 쇼핑백 또한 환경 친화적인 부분을 고려했다. ‘스팸’ 선물세트의 종이 쇼핑백은 기존과 달리 코팅 처리를 하지 않았다. 면을 사용해 만들었던 손잡이는 종이로 교체해 재활용률을 높였다.

CJ제일제당은 최근 환경오염 문제가 크게 대두되고 있는 만큼 사명감을 갖고 친환경 패키징에 노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폐플라스틱 활용률을 더욱 높인 받침(트레이)을 개발하는 등 플라스틱 폐기량을 지속적으로 감축해 나갈 예정이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