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건양대병원 의료기기 중개임상시험센터 활성화 방안 논의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건양대병원(의료원장 최원준)은 지난 26일 건양대 대전캠퍼스 라이브서저리실에서 제4회 의료기기 중개임상시험지원센터 전략자문회의를 개최했다.

위원회는 의료기기 중개임상시험지원센터 운영 및 사업에 대한 정책 자문기관으로써, 의료기기 제조기업 및 개발과 관련 있는 산업체, 대학, 연구소, 정부 산하기관 등 내·외부 전문가로 구성되어 있다. 

이날 참석자들은 건양대병원 의료기기 중개임상시험지원센터 운영 결과를 점검하고 센터 운영 활성화에 대한 의견을 공유했다. 

논의를 통해 현재 지원 특화 품목인 안·이·두경부 분야의 의료기기 외에도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한 첨단 의료기기 지원 품목 발굴 및 지원 방안, 센터 특화 심포지엄 개최,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기업 발굴에 대한 의견이 나왔다. 

자문 위원들은 “의료기기산업육성법 및 첨단 의료기기법에 따라 정부에서 정하는 의료기기 기준을 확인하여, 지원 대상 범위를 첨단 융·복합 의료기기를 포함하여 확장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윤대성 센터장은 “센터 설립 취지에 따라 정한 목표대비 성과가 성실하게 수행되고 있으므로 향후 첨단 의료기기 품목 개발에도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예상 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세미나 개최하여 기업과의 일대일 대면을 통해 임상시험 중개를 활성화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