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사람과 사람 동정
김유석 조선대병원 교수, 세계인명사전에 등재

[의학신문·일간보사=차원준 기자] 김유석 조선대학교병원 내분비외과 교수가 세계 3대 인명사전 중 하나인 마르퀴즈 후즈 후에 등재됐다.

김 교수는 한국유방암학회, 대한갑상선내분비외과학회 등 주요 학회에서 학술·통계·편집위원 등을 역임하고, 내분비외과 분야 교과서 및 다수의 논문을 집필하는 등 해당 분야 전문성을 인정받고 있다.

또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매년 실시하는 ‘유방암 적정성 평가’에서 조선대병원이 2014년부터 2019년까지 6년 연속 1등급을 달성하는데 적극 기여하는 등 연구는 물론 진료 분야에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차원준 기자  chamedi7@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원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지나가다 2019-07-12 14:50:31

    병원 보직자 교수(홍보담당부서장)가 자기부터 홍보하는병원은..싹수가 노랗지..쯧..이따위것을 홍보하게는 원장이나.   삭제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