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대구첨복-CJ헬스케어, 합성신약개발 공동연구 협약기존 항암제 대비 우수한 효능·안전성의 신규 기전 신약 개발 목표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이영호)은 지난 10일 씨제이헬스케어(대표 강석희)와 대구첨복재단 신약개발지원센터에서 혁신(First-In-Class) 합성신약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대구첨복재단 손문호 신약개발지원센터장과 씨제이헬스케어 김병문 연구개발(R&D) 총괄 부사장이 참석했다.

대구첨복재단 손문호 신약개발지원센터장(오른쪽)과 씨제이헬스케어 김병문 연구개발(R&D) 총괄 부사장이 양 기관간 업무협약 체결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이번 공동연구협약은 양 기관간 지난해 합성신약연구 업무협약 이후, 합성신약 개발 분야 공동연구를 기획한 데 이어 구체적인 연구를 시작하는 첫 걸음이다. 주요 연구분야는 항암 분야로 기존 항암제보다 우수한 효능과 안전성을 나타내는 신규 기전의 항암신약 개발을 목표로, 대구첨복재단 신약개발지원센터에서는 그동안 구축한 기반기술, 인프라 및 연구성과를 활용해 가상탐색(virtual screening), 의약합성 및 약효평가 기술을 통해 신규 신약 물질을 개발한다.

씨제이헬스케어 김병문 연구개발(R&D) 총괄 부사장은 “대구첨복재단의 우수한 신약 물질 연구능력과 씨제이헬스케어의 선진화된 비임상 및 임상 능력이 좋은 시너지를 만들어 항암신약 개발로 이어질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구첨복재단 신약개발지원센터 손문호 센터장은 “이번 공동연구협약은 신약개발지원센터가 작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개방형 혁신(Open Innovation)추진에서 일궈낸 결과물”이라며, “우수한 신약 개발을 위해 센터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