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국회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법안심사소위 개최 연기

[의학신문·일간보사=한윤창 기자]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위원장 : 기동민)는 오는 26~28일로 예정됐던 제369회 임시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 회의를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민주당 기동민 의원실에 따르면 이는 자유한국당 측의 요청에 따른 것으로 기동민 위원장은 야당 간사들과의 협의 끝에 회의 연기를 결정했다.

국회

지난 21일 자유한국당 의원을 제외한 여야 의원의 개회요구로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가 개최됐고, 26~28일 까지 법안심사소위원회를 열어 총 66건의 법안을 심사할 예정이었다.

이런 상황에서 자유한국당 측에서 국회 상황을 감안하여 법안심사소위원회 개최 연기를 요청했고 민주당이 이를 받아들였다.

기동민 소위원장은 “이번 주까지 국회 정상화가 이뤄지지 않을 경우 다음 주 초 법안심사소위원회를 개최할 것이며, 보건복지위 소관 민생법안이 산적한 만큼 자유한국당의 결단과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윤창 기자  hyc@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윤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