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이순형 학교법인 인제학원 이사장 ‘연임’오는 2023년 7월까지 인제대와 전국 5곳 백병원 운영과 경영 총괄 지휘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이순형 학교법인 인제학원 이사장이 연임됐다. 18일 인제학원 재단본부 회의실에서 열린 인제학원 이사회에서 참석 이사 만장일치로 이순형 이사장 연임을 의결했다. 임기는 2019년 7월 20일부터 2023년 7월 19일까지 4년간이다.

이순형 학교법인 인제학원 이사장

지난 2017년 4월 취임한 이순형 이사장은 앞으로 4년간 인제대와 전국 5곳의 백병원(서울백병원, 부산백병원, 상계백병원, 일산백병원, 해운대백병원) 운영과 경영을 총괄 지휘하게 된다.

인제대는 현재 9개 단과대학의 45개 학과(부), 6개 대학원에서 1만 4,000명의 학생을 교육하고 있다. 백병원은 7,600명의 교직원이 총 3,300 병상을 운영하며 연간 430만 명(외래·입원)의 환자를 진료하고 있다.

이순형 박사는 1962년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박사 학위(기생충학 전공)를 받았다. 서울대 풍토병연구소 소장, 서울의대 학장, 의학교육연수원장 등 역임했다.

세계 최초로 신종 기생충인 ‘참굴큰입흡충’의 인체감염 사례와 우리나라 집쥐에서 발견된 ‘서울주걱흡충’의 인체 기생 사례를 발견해 보고하는 등 우리나라 기생충학 학자 중 세계적으로 가장 권위 있는 연구자로 평가받고 있다.

기생충 연구와 퇴치 공로로 보사부장관표창, 국민훈장 동백장, 홍조근정훈장 등 다수의 표창과 서훈을 받았다. 대외적으로 대한기생충학회 회장,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총괄부원장, 한국건강관리협회 회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대한민국학술원 회원,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원로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