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환경
환경부, 환경경영성과 우수업체 포상녹색기업 대상에 '중부발전 인천발전본부'-에너지 절약 등 실천

[일간보사=이정윤 기자]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20일 경주 블루원리조트에서 ‘2019년 녹색기업 대상(大賞) 시상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시행 10년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에서는 환경경영 성과가 우수한 녹색기업과 유공자를 포상하고, 녹색기업 제도 개선 및 발전 방향도 함께 모색할 예정이다.

올해 녹색기업 대상 사업장은 한국중부발전㈜ 인천발전본부다.

이 사업장은 액화천연가스(LNG) 발전을 통해 1,460MW의 전기를 수도권 지역에 공급하고 있으며, 선제적으로 노후시설에 피엠피(PMP) 버너 설치 등의 시설 개선으로 기존 대비 질소산화물 배출농도를 60% 가량 줄였다.

아울러, 질소산화물 감축을 통한 배출총량 판매 수익 약 4억 원을 지역사회에 전액 환원하고, 인천시 대기질 개선을 위해 협의회(블루 스카이)를 운영하는 등 지역 사회와 소통과 협력을 이어간 부분이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최우수상은 한온시스템㈜ 평택공장이 선정됐다.

이 사업장은 생산량이 증가했음에도 불구하고 용수사용량, 폐기물 및 온실가스 배출량 등을 감축했고, 에너지 사용 절감을 위한 공정개선 및 투자확대 등의 노력이 돋보였다.

이외에도 한국남부발전㈜ 부산발전본부, ㈜만도 익산공장은 우수상을, 한국수력원자력㈜ 청송양수발전소는 특별상을 받는다.

김동구 환경부 환경경제정책관은 “깨끗한 공기, 먹는물 안전에 대한 국민의 관심이 어느 때보다 높은 상황에서 기업이 자발적으로 친환경 경영체계를 구축하여 철저히 오염물질을 관리하려는 노력이 중요하다”라고 밝혔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