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바이오
테라젠이텍스 바이오연구소, ESHG 참가NGS 기반 신규서비스 홍보…RNA 시퀀싱 분야 영업활동도 진행

[의학신문·일간보사=안치영 기자] 테라젠이텍스 바이오연구소(대표 황태순)는 15일부터 18일까지 스웨덴 예테보리에서 열리는 ‘유럽인간유전학회(ESHG, European Society of Human Genetics) 연례 학술대회’에 참가 기술력 홍보 및 수주 활동에 나섰다.

 테라젠이텍스는 행사장에 전시 부스를 마련하고, 현장을 방문한 기업 및 대학, 연구소, 공공기관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NGS(차세대 염기서열 분석) 기술력과 신규 서비스 등을 홍보한다.

 이와 함께, 최신 유전체 분석 장비인 ‘노바식(NovaSeq6000)’을 활용할 수 있는 전장 유전체 및 엑솜(Exome), RNA 시퀀싱 분야 영업활동도 진행한다.

 특히 북유럽 국가들은 최근 정부 주도로 대규모 자국민 유전체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에 나서는 등 전 세계에서 유전자 관련 연구가 가장 활발히 이뤄지고 있어, 테라젠이텍스는 이번 행사에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와 관련, 테라젠이텍스 관계자는 “그동안 유럽 연구자들이 당사의 유전체 해독 및 바이오 인포매틱스 기술력에 큰 관심을 보여 왔다”며, “이번 행사에서 해외 신규 고객 유치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1967년부터 매년 유럽 내에서 국가를 옮겨가며 열리고 있는 ‘ESHG 학술대회’는 유전체 분야 세계 3대 행사로, 올해도 200여 개의 기업과 3천여 명의 연구자들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안치영 기자  synsizer@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