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대원제약, 제12회 ‘대원하모니 정기연주회’ 개최발달장애인들로 구성된 하트하트오케스트라 협연, 감동 무대 선사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대원제약(대표 백승열)이 사내 합창단인 ‘대원하모니’의 제12회 정기연주회가 13일 저녁 유니버설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최됐다고 14일 밝혔다.

대원하모니 정기연주외에서  대원하모니와 하트하트오케스트라가 협연하고  있는 장면.

‘대원하모니’는 2007년 창단한 사내 임직원 합창단으로, ‘아름다운 음악을 통해 감동을 전한다’는 취지로 매년 정기연주회를 선보이고 있다. 합창을 통해 직원들 간의 소통과 유대를 강화할 뿐 아니라 주변 이웃들에게도 사랑을 전파하는 대원제약의 대표적인 문화 공헌 활동이다.

지난 2013년부터는 하트-하트재단(이사장 오지철)과 손을 잡고 발달장애인 오케스트라인 ‘하트하트오케스트라’와 합동 공연을 해오고 있다.

CBS 김용신 아나운서의 사회로 시작된 이날 공연은 대원하모니의 ‘모든 것 이뤄지리’를 시작으로, ‘시간에 기대어’,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등으로 이어졌으며, 하트하트오케스트라는 헝가리 무곡인 몬티(V. Monti)의 차르다시(Czardas), ‘운명’이라는 이름으로 잘 알려진 베토벤(L. v. Beethoven)의 교향곡 제5번 4악장 등을 연주했다.

또한 이날 공연에는 국악의 대중화를 위해 노력하는 가야금 앙상블 ‘지금’과 뮤지컬배우 홍지민 씨도 출연해 무대를 더욱 빛냈다.

대원제약 백승열 대표는 “대원제약이 약을 통해 환자들에게 감동을 선사하듯, 이번 공연이 사람들의 마음에 감동을 선사하길 바란다”며, “음악 교육 지원을 통해 발달장애인들이 세상과 소통하는데 힘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말했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