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단신 병의원
신경모니터링학회, 고신대복음병원에서 워크숍 개최

[의학신문·일간보사=이균성 기자] 대한신경모니터링학회 지난 7일 고신대학교 복음병원에서 춘계 워크숍을 개최했다.

대한신경모니터링학회는 갑상선 수술에서 반회후두신경과 상후두신경의 보존을 위한 신경모니터링 방법을 연구하는 학회로 매년 2차례 전국 주요 갑상선 수술병원에서 워크숍을 갖고 있다.

이번 워크숍은 복음병원 6동 7층 대회의실과 수술실에서 이뤄졌으며, 학회장인 가톨릭의대 외과 김정수 교수를 비롯해 40여 명의 국내 갑상선 수술 전문가들이 모여 열띤 강의와 토론으로 최신 지견을 공유했다.

특히 고신대복음병원 이강대 교수(이비인후과)는 기존 신경모니터링 방식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는 새로운 대안을 제시하고 이를 갑상선 수술 중에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 직접 시연을 보여 참석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이균성 기자  gs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균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