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유유제약, 바이오USA서 신약연구 현황 발표전립선 비대증치료 개량신약 및 안구건조증 페타이드 신약 개발 진행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유유제약이 세계 최대 규모의 바이오 컨퍼런스인 '바이오 인터내셔널 컨벤션(바이오 USA 2019)'에서 회사소개와 연구 진행현황을 발표했다.

유유제약 유원상 대표가 바이오USA에서  회사 소개 및 신약 등 주요 파이프라인의 개발 현황을 발표하고 있다.

유유제약의 전립선 비대증 치료 개량신약(프로젝트명: YY-201)은 세계 최초 두타스테리드와 타다라필 복합제형으로 환자 복용 편의성을 높인 축소제형이다. 현재 해외 특허 출원 및 등록 중에 있으며 임상 3상을 승인받아 올해 안으로 환자 등록 및 임상 진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안구건조증 펩타이드 신약(프로젝트명: YDE)은 지난 4월 진행된 국제 안과학회(ARVO)에서 처음 발표됐으며, 기존 약물 대비 우수한 항염증 작용으로 각막 상피세포 치유 효과가 나타나고, 눈물 분비량도 개선되는 것이 확인됐다. 올해 바이오USA는 6월 3일부터 6일까지 미국 필라델피아에서 개최됐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