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식품
1인 가구가 김치 많이 먹는다4인가구보다 연간 16kg 더 소비-다인 가구 식단 다양 영향

[의학신문·일간보사=이정윤 기자] 최근 1인가구의 비율이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1인가구의 연간 평균 김치 소비량(1인당)이 4인가구보다 16㎏나 많은 것으로 밝혀졌다.

김치 냉장고 보유 가구는 김치냉장고가 없는 가구보다 김장을 할 가능성이 5배 높았다.

이간은 사실은 세계김치연구소 박성훈 박사가 2018년 11∼12월 전국의 2927가구를 대상으로 김치 소비 행동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가구의 규모별론 1인가구의 연간 평균 김치 소비량이 가장 많았다. 가구당 구성원 수가 늘수록 1인당 김치 소비량은 감소했다.

1인가구에 비해 2인가구의 연간 1인당 평균 김치 소비량은 7.4 ㎏, 3인가구는 12.6㎏,  4인가구는 16.0㎏, 5인 이상 가구는 16.6㎏ 적었다. 

박 박사는 논문에서 “가구의 구성원 수가 많을수록 1인당 김치 소비량이 적은 것은 다인 가구에선 식단이 다양해지고, 음식 섭취량에서 차지하는 김치의 비중이 낮아지기 때문“으로 풀이했다.

가구당 구성원 수가 많을수록 김장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인가구에 비해 2인가구는 김장 가능성이 2.2배, 3인가구는 4.1배, 4인가구는 5.7배, 5인 이상 가구는 6.9배였다. 김치냉장고 보유 가구의 김장 가능성은 김치냉장고가 없는 가구보다 4.8배 높았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