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바이오
천랩, 영유아 장내 미생물 분석 서비스 개시'스마일베이비' 통해 미생물 생태계 균형 상태로 관리…의료기관 연계 서비스 제공
천랩 '스마이바이오미' 서비스 키트

[의학신문·일간보사=안치영 기자] 생명정보(Bioinformatics) 기반 마이크로바이옴 기업 천랩(대표이사 천종식)은 10일 영유아 대상 장내 미생물 분석 서비스 '스마일베이비(SmilebabyTM)'를 런칭한다고 밝혔다.

 스마일베이비는 천랩의 장내 미생물 모니터링 서비스 중 두번째 제품으로 영유아를 대상으로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서비스이다.

 스마일베이비는 과학적인 접근을 통해 장내 미생물 구성을 분석할 수 있도록 출시된 서비스로, 글로벌 표준으로 인정받고 있는 천랩만이 보유한 유전체 참조 데이터베이스와 한국인 데이터를 포함, 독자 구축한 약 10만여건의 인간 마이크로바이옴 데이터베이스를 기반으로 개발됐다.

 천랩의 장내 미생물 분석 서비스인 스마일바이오미(SmilebiomeTM, https://www.smilebiome.com/) 서비스는 성인 대상 서비스인 스마일것(SmilegutTM)과 스마일베이비 모두 의료기관과 연계된 서비스로, 천랩의 협력 병원을 통해 이용할 수 있으며 의료진과의 상담 또한 가능하다.

 특히 천랩의 서비스는 일부의 특정 미생물만 확인할 수 있는 방식(PCR)이 아닌, 장 속에 존재하는 모든 미생물의 유전정보를 한번에 대량으로 분석할 수 있는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법(NGS)을 적용하였을 뿐만 아니라 인공지능 기술 기반 알고리즘으로 독자 구축한 GMS(Gut Microbiome Score)를 적용함으로써 정확도를 더욱 높였다.

 천랩 관계자는 “장내 미생물 생태계는 환경변화에 대응하여 조성이 유연하게 바뀐다”면서 “스마일베이비 서비스를 통해 출생 초기부터 미생물 분석을 통해 관리함으로써, 아이들의 장내 미생물 생태계를 균형 상태로 발전시켜 성인이 되어서도 건강한 삶을 영위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천랩은 지난 5월 기술특례상장을 위한 기술성평가를 통과하고 연내 상장을 마무리한다는 목표로 현재 상장예비심사 신청을 준비 중에 있다.

 또한 IPO를 통해 확보한 자금을 바탕으로 마이크로바이옴 플랫폼 사업의 글로벌 확장뿐만 아니라 감염진단 제품의 미국 FDA 승인 추진과 함께 암, 간질환, 자폐 등 질환 치료용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개발을 더욱 본격화해 세계적인 마이크로바이옴 기업으로 위상을 확고히 하겠다는 계획이다.

안치영 기자  synsizer@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