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사람과 사람 동정
김상일 H+양지병원장, 국민보건 향상 기여 복지부장관상 수상
                   김상일 병원장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김상일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장이 지난 30일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대한중소병원협회 제28차 정기총회에서 헌신적인 보건의료 사업 수행과 국민보건 향상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장관상을 받았다. 

김상일 병원장은 그동안 ‘환자, 직원, 사회를 행복하게 하는 혁신병원’, ‘지역사회에 봉사하는 병원’을 표방하며 환자중심병원 구현을 위해 끊임없는 활동을 전개해 왔다.

김 병원장은 병원인프라 구축, 적정진료/맞춤치료 시스템, 서울시 최대 간호간병통합서비스병동 운영, 심평원 적정성평가 1등급 획득, 우수내시경실 및 심혈관 중재시술 인증기관, ​관악구 최초 지역응급의료센터 지정, 운영 등 의료의 질 향상과 환자 안전, 지역사회 주민 건강 향상에 힘써왔다.

김 병원장은 대한중소병원협회 보험위원장 및 대한병원협회 보험부위원장으로 활동하면서 국민건강보험 제도 발전과 중소병원에 도움이 되는 제도 정착을 위한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