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김아솔 칠곡경북대병원 교수, 유럽 학회서 '우수 논문상'

[의학신문·일간보사=박재영 기자] 칠곡경북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김아솔 교수가 최근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린 2019 유럽골다공증학회(ECTS/European Calcified Tissue Society)에서 우수 논문상을 받았다.

이번 논문은 '폐경 전 여성에서 혈청 철지표와 골밀도의 상관관계'를 주제로 최대 골량을 형성하는 20~30대의 여성을 포함한 폐경 전 여성을 대상(특징적으로 골밀도가 급격히 떨어지는 폐경 후 여성 제외)으로 진행됐다.

김아솔 교수는 “본 연구를 통해 소량 미네랄인 철의 혈청 농도가 골밀도와 유의한 상관관계를 가지고 있음을 밝힘으로써, 향후 여성의 골다공증 예방과 뼈 건강 유지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고 전했다.

한편, 유럽골다공증학회(ECTS)는 전 세계 의료진이 참여하는 골다공증 분야의 권위있는 학회중 하나로 매년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박재영 기자  jy7785@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