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캐논 메디칼시스템즈, 삼성동 캐논타워 시대 개막확장 이전 통해 계열사 간 시너지 향상 및 근무 환경 개선과 업무 효율성 강화

[의학신문·일간보사=오인규 기자] 글로벌 헬스케어 선두기업인 캐논 메디칼시스템즈 코리아(대표 주창언)는 오는 27일 여의도에서 강남 삼성동에 위치한 캐논타워(Canon Tower)로 사업장을 확장 이전한다고 밝혔다.

이번 캐논타워 입주를 통해 계열사 간 업무 시너지를 높이고, 직원들의 근무 환경 개선 및 업무 효율성을 강화해 새로운 도약과 성장을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사업장 이전으로 사무기 통합솔루션 기업 ‘캐논코리아 비즈니스 솔루션’, 디지털 광학 이미징 기술 기업 ‘캐논코리아 컨슈머이미징’, 반도체 노광장치 등 산업 장비 서비스 기업 ‘캐논 쎄미콘덕터 엔지니어링 코리아’ 등 한국에서 사업을 전개하는 캐논그룹의 전 계열사가 캐논타워 한 자리에 모이게 됐다.

캐논그룹은 도시바 메디칼시스템즈 코퍼레이션을 인수하며, 2018년 '캐논 메디칼시스템즈 코퍼레이션'으로 사명을 변경했다. 이에 따라 캐논 메디칼시스템즈 코리아를 비롯한 전 세계 30개 현지 법인 및 지사도 순차적으로 사명을 변경한 바 있다.

주창언 대표는 "지난해 사명 변경에 이어 캐논타워로 사업장 확장 이전까지 캐논으로의 브랜드 전환을 잘 마무리하게 됐다"며 "이번 사업장 이전을 새로운 도약의 시발점으로 삼아 보다 혁신적인 영상 진단 솔루션 제공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캐논 메디칼시스템즈 코리아는 글로벌 리딩 의료기기 제조사인 캐논 메디칼시스템즈 코퍼레이션의 한국 법인으로 CT, MRI, 초음파 및 X-ray 시스템 등 영상 진단 솔루션을 제공한다. ‘Made for Life’라는 경영 이념을 바탕으로 의료진과 환자에게 최적화된 영상 진단 장비를 연구, 개발함으로써 인류의 건강과 헬스케어 산업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